VirtualBox에 우분투(Ubuntu) 10.04 설치기

오랫만에 우분투를 설치해보았다. 학교 동아리와 관련해서 우분투를 설치해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해서 설치를 해봤는데, 항상 쿠분투만 써서 우분투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몰랐는데, 오늘 보니까 많이 달라져 있었다.

특히, 설치 초기 화면이 심플하게 바뀌었는데, 각종 설치 모드를 나타내는 부분이 없어졌다.

또, 우분투는 쿠분투와 달리 화면이 깔끔하게 나오는게, 상당히 보기 좋았다.(쿠분투의 경우 약간 화면이 깨져서 나온다.)

어쨌든 다시 우분투를 설치해본 만큼 간단하게 설치 과정을 리뷰해보겠다.


일단, 첫 화면이다. 쿠분투 10.04와는 달리 설치 초기 화면 자체가 틀리다. 먼저, 왼쪽에서 한국어를 선택해주면 한국어 설치를 진행할 수 있다.

그리고, 위 버튼은 예전의 "설치 없이 사용해보기"이고, 아래는 바로 설치를 진행하는 버튼이다. 아래를 눌러서 바로 설치를 해보면 네트워크 시각을 받아오고 다음 사진이 뜬다.



한국어로 설정했으니 자동으로 한국 타임으로 설정되므로 바로 앞으로를 눌러준다. 그러면 오른쪽의 화면이 나타나는데, 키보드 배치 선택을 눌러주고, 대한민국을 찾은 뒤에 101/104키 호환 모드로 설정하면 된다.

그 다음 앞으로는 눌러주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온다.



버추얼박스에서 설치하고 있으므로 앞으로를 바로 눌러주면 오른쪽 화면이 뜨고 여기서 사용자 이름과 로그인 이름 그리고 암호를 넣어준다.

그 다음 스크롤을 내려보면 로그인 설정 방법이 나온다. 이것들을 다 설정했으면 앞으로를 눌러준다.(만약, 앞으로가 비활성 되어 있다면 암호를 다시 입력해보면 된다.)



그러면 설치 준비 화면이 뜨고, 여기서 앞으로를 눌러주면 설치가 마구 시작된다. 그러고 나면 설치 완료가 뜨고 나서 재부팅을 하라는 메시지가 나오고, 재부팅을 해주면 아래와 같은 로그인 화면이 나타나게 된다.



로그인을 하게 되면 멋진 바탕화면이 나오고, 깔끔하게 우분투 설치가 완료가 된다.

그러나 쿠분투와 마찬가지로 여전히 설정이 조금 필요한데, 일단 한글 입력이 잘 안된다. 기본 입력기가 ibus 로 되어있으므로 이것을 nabi 로 바꾸어 주면 된다.


시스템 > 관리 > 언어에 들어가면 위와 같은 창이 뜨는데, 아래에 키보드 입력 시스템이 있다.

이것을 nabi로 바꾸어 주고, 창을 닫은 뒤 재부팅을 해주면 된다. 그러면 한글 입력을 할 수가 있는데, 버추얼박스 자체의 문제로 인해 한/영키는 당연히 안 먹고, 대신 쉬프트 + 스페이스바를 눌러주면 한글을 입력할 수가 있다.

그 다음으로 게스트 확장 설치이다. 이번에 버추얼박스 10.04 버전(3.1.8)이 새로 나오면서 게스트 확장 설치가 가능해졌다.(이전 버전의 버추얼박스를 쓴다면 게스트 확장을 설치하더라도 부팅이 안될 수 있다.)

일단, 장치 > 게스트 확장 설치를 클릭해주면 iso 파일이 마운트 되고, 위치에 보면 CD 하나가 마운트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것을 클릭해주면 폴더 창이 뜨는데, 이 중에서 VBoxLinuxAdditions-xxx.run 파일을 찾아야 한다.

뒤에 xxx 는 자기가 설치한 우분투 비트에 맞는 것을 고르면 된다. 고른 파일을 우클릭해서 복사를 눌러주고 홈 폴더에다가 붙여 넣기를 한다. 그 다음 프로그램 > 보조 프로그램 > 터미널을 열으면 아래와 같은 그림이 나온다.


왼쪽에 사진에서는 홈 폴더 내에 무슨 파일이 있는지 확인하는 명령어(ls ./)를 친 상태이다.

그리고 가운데 사진에서 처럼 게스트 확장을 설치하기 위해 sudo sh VBox************* 를 입력해주어야 하는데, 다 입력하기 귀찮으니까 VBo 까지만 쳐주고 탭키를 살짝 눌러준다. 그러면 아까 복사했던 파일 이름이 자동으로 채워진다.

그런 다음 엔터를 누르면 패스워드를 입력하라고 하는데, * 표시가 나타나지 않더라도 패스워드를 입력해주면 된다.(* 표시가 다시 나타나는 것을 에코 기능이라고 하는데, 이 기능이 기본적으로 꺼져있다.)

패스워드 입력 후 엔터를 치면 설치가 쫙 실행되고, 완료가 되면 오른쪽과 같이 맨 아래에 새로운 명령을 기다리는 표시가 나온다. 그 다음 명령창을 닫고 재부팅을 해주면 게스트 확장이 자동적으로 실행이 된다.

그러면 마우스를 잡을 필요 없이 자유자재로 이동할 수 있고 아래와 같이 창을 최대화 해서 쓸 수 있다.


이상으로 우분투 설치를 마쳤는데, 설치도 더 깔끔해지고 부팅도 확실히 좋아졌다. 또, 작동도 부드러워진 것 같아서 매우 쓰기 좋았다. 그래도! 더욱 멋있게 쓸 수 있는 것은 역시 쿠분투이다. ㅋㅋ

ps. 참고로 스샷을 보면 뒤에 무슨 늑대 그림이 보이는데, 이것은 내가 창을 투명하게 한 상태라서 뒷 배경이 보이는 것이다. 즉, 어디까지나 쿠분투 화면이다. ㅇ_ㅇ

댓글 없음:

댓글 쓰기